목장훈련교안

작성자 Admin(admin) 시간 2022-06-18 09:56:47 조회수 301
네이버
첨부파일 :
green_leaf_forest_1150_12333_2.jpg

(6월 셋째주) [은혜의 강-주님의 기쁨] 거함

 

[이사야 33:20]

 20.우리 절기의 시온 성을 보라 네 눈이 안정된 처소인 예루살렘을 보리니

그것은 옮겨지지 아니할 장막이라 그 말뚝이 영영히 뽑히지 아니할 것이요
그 줄이 하나도 끊어지지 아니할 것이며
[새번역] 우리가 마음껏 절기를 지킬 수 있는 우리의 도성 시온을 보아라.
옮겨지지 않을 장막, 예루살렘을 보아라. 우리가 살기에 얼마나 안락한 곳인가?
다시는 옮겨지지 않을 장막과도 같다.
그 말뚝이 영원히 뽑히지 않을 것이며, 그 줄이 하나도 끊어지지 않을 것이다.

 

  은혜의 강을 건너 주님의 기쁨을 누리는 공동체의 주제로 6월 사역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신자의 삶이 세상에 패하지 않도록 하는 원동력은 기쁨에 있습니다. 신자 개인 안에 기쁨이 있고, 가정 안에 기쁨이 있고, 교회 공동체 안에 기쁨이 있을 때 어떤 시험과 위기도 넘게 됩니다. 이 기쁨은 세상에서 구할 수 있는 가변적 기쁨이 아니라, 하늘로부터 오는 영존하는 기쁨입니다. 이 기쁨을 취하는 자가 마지막에 승리합니다. 주님은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이름은 내 기쁨이 너희 안에 있어 너희 기쁨을 충만하게 하려 함이라’(15:11) 우리가 취해야 할 기쁨이 바로 내 기쁨곧 주님의 기쁨입니다. 이 기쁨은 환경에 방해받지 않고 조건에 흔들리지 않는 영적 기쁨입니다. 이 기쁨이 아닌 세상이 주는 기쁨을 따라가면 실망하게 되고 좌절하게 됩니다. 우리는 지난 두 주간, 주님의 기쁨-생명 고침의 주제로 말씀을 나누었습니다. 영원한 생명이 한 인생 안에 놓일 때 기뻐하게 됩니다. 더불어 어그러진 인생이 치유자 되시는 주님을 만나 고침을 받을 때 기뻐하게 됩니다. 이 은혜가 우리 삶에 임해야 할 것입니다. 금주는 주님의 기쁨-거함의 주제로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은혜의 강-주님의 기쁨] 거함

  삶의 기쁨을 빼앗기는 여러 가지 요인이 있습니다. 그중의 하나가 자신이 거하는 삶의 자리가 불안정해질 때 한순간 기쁨이 소멸됩니다. 앉아야 할 자리에 앉지 않고, 앉지 말아야 할 자리에 앉았다가 기쁨을 빼앗깁니다. 원치 않은 자리에 갔다가 대화 중에 깊은 상처를 입고 오랜 시간 우울감에 사로잡힐 때가 있습니다. 한 인생이 기쁨을 누리느냐 그렇지 못하느냐는 자신의 발걸음이 어디에 위치하느냐 있습니다. 오늘 본문에 이사야 선지자는 이렇게 말합니다. ‘...네 눈이 안정된 처소인 예루살렘을 보리니...’ 이스라엘 백성이 주목해야 할 곳은 안정된 처소인 예루살렘이라는 것입니다. 지금 이스라엘 백성은 불안정한 상태입니다. 주변 강대국의 압박과 그 힘에 어떻게 해 볼 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어제가 다르고 오늘이 달라지는 급변하는 정세 속에 이스라엘은 불안정하기만 합니다. 이럴 때 이사야 선지자는 안정된 처소인 예루살렘을 보라고 말합니다. 하나님의 임재가 있는 예루살렘 성전, 그 성소에 발을 딛고 있을 때, 흔들림 없을 것을 말씀하고 있습니다. 신약성경 요한1서는 이렇게 말합니다. ‘그의 성령을 우리에게 주시므로 우리가 그 안에 거하고...’ 구약의 성도들이 예루살렘 성전에 거할 때 평안이 있고, 기쁨이 있었다면 신약의 성도들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 거할 때 평안과 기쁨이 있게 됩니다. 기쁨은 그 인생이 어디에 거하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신자는 구원자 예수 안에 거해야 합니다. 그 안에 거한다는 것은 예수와 더불어 살아간다는 말입니다. 그분은 우리의 주()이시고, 주권자이십니다. 그의 통치를 받고 그의 인도를 받을 때 없어지지 않는 기쁨을 줍니다. 그뿐만 아니라 승리하게 됩니다. 성경은 말합니다. ‘너희가 내 안에 거하고 내 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원하는 대로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15:7) 신자는 주()안에 거하도록 삶의 질서를 바르게 하고, 경건의 연습을 계속해야 합니다. 자신의 발걸음이 곁길로 나가지 않도록 부단히 주의 말씀으로 쳐서 복종시키는 훈련을 해야 합니다. 지난주에 보았던 말씀처럼 저는 다리로 하여금 어그러지지 않고 고침을 받게 해야 합니다. 그리고 주님이 제시한 길로 가야 하고 주님이 거하라고 한 곳에 거해야 합니다. 그럴 때 참된 기쁨이 우리 내면 안에 충만케 될 것이고, 그 기쁨으로 삶의 모든 시험을 이기게 될 것입니다.